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
전남대소개 역사 앞에 당당하고 자랑스런 전남대학교

전남대 ‘용봉관’ 국가등록문화재 지정

작성자대외협력과
작성일2021.01.22 11:00 조회259
전남대 ‘용봉관’ 국가등록문화재 지정
 
옛 대학본부…70년 대학 역사 상징물
인문대 1호관, 의대 건물이어 세번째
근대건축사적 문화유산 가치 커
 
 
 
 
전남대학교의 옛 본관이었던 ‘용봉관’이 국가지정문화재로 등록됐다.
 
전남대 용봉관은 근대문화유산으로서의 가치를 인정받아 문화재청으로부터 국가등록문화재로 지정돼 등록을 마쳤다.
 
이로써 전남대는 인문대학 1호관(2004년 9월)과 학동에 위치한 의과대학 건물(2018년 8월)에 이어 세 번째 문화재등록 건물을 갖게 됐다.
 
용봉관은 건물 중앙부를 수직으로 높게 처리한 탑상형 구조물과 이를 중심으로 좌우 대칭 부분이 입면, 평면 처리된 수법 등이 1950~1960년대 공공건물의 특징을 나타내 근대 건축사적으로 가치가 높다고 평가받았다.
 
특히, 용봉관은 1957년 12월부터 1996년 5월까지 40년 가까이 대학본부로 사용된 건물로, 대학의 70년 역사를 나타내는 상징성과 5·18민주화운동의 항쟁지 중 하나라는 역사성을 동시에 갖고 있다.
현재는 대학역사관으로 1층은 영상실 및 민주전시관, 5·18기념관, 2층은 상설전시관과 기획전시실로 조성돼 체험 및 교육장 등으로 활용되고 있다.
 
국가등록문화재로 지정된 건물은 정부로부터 유지관리 비용을 지원받을 수 있어 더욱 체계적인 관리가 가능해진다.
 
※문의 : 062)530-1204 (전남대학교 재무과)
 
담당부서 : 대외협력과 (대학본부 9층) Tel : 062-530-1131
TOP